• 이미지 번호 1
Longchamp
제조: Longchamp

여름날의 여정

스카프

해변으로 이어지는 오솔길, 소나무숲 사이로 불어오는 바람, 새들의 상쾌한 지저귐이 들려오는 싱그러운 여름날이 다가왔다. 발을 내디딜 때마다 마른 솔잎이 바스락거리고 이름 모를 야생화들이 길가를 따라 피어있다. 저 멀리, 작열하는 태양 빛에 반짝이는 모래언덕을 지나면 떠들썩한 바다 풍경이 펼쳐진다.
롱샴을 위해 특별히 디자인된 이 스카프를 통해, 젊은 아티스트인 줄리앙 칼로(Julien Calot)는 여름날의 행복한 순간과 평화로운 휴가, 색채의 선명함, 눈부신 광채에 찬사를 보낸다.

시간이 흘러도 변치 않는 매력을 선사하는 실크 스카프는 전통적으로 목에 감아 연출하는 필수 액세서리였지만, 이제는 손목에 감거나 벨트 및 헤어 액세서리, 백의 참 장식으로도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 스카프 라인을 통해 흥미로운 이야기를 들려주는 롱샴이 서정적인 감성이 깃든 하우스의 세계관을 펼쳐 보인다.

제품번호 : L8889SOI282

400,000 KRW 색상: 셀라돈 Longchamp

치수

90x90 cm

상세 정보

외부
해변으로 이어지는 오솔길, 소나무숲 사이로 불어오는 바람, 새들의 상쾌한 지저귐이 들려오는 싱그러운 여름날이 다가왔다. 발을 내디딜 때마다 마른 솔잎이 바스락거리고 이름 모를 야생화들이 길가를 따라 피어있다. 저 멀리, 작열하는 태양 빛에 반짝이는 모래언덕을 지나면 떠들썩한 바다 풍경이 펼쳐진다.
롱샴을 위해 특별히 디자인된 이 스카프를 통해, 젊은 아티스트인 줄리앙 칼로(Julien Calot)는 여름날의 행복한 순간과 평화로운 휴가, 색채의 선명함, 눈부신 광채에 찬사를 보낸다.
내부
해변으로 이어지는 오솔길, 소나무숲 사이로 불어오는 바람, 새들의 상쾌한 지저귐이 들려오는 싱그러운 여름날이 다가왔다. 발을 내디딜 때마다 마른 솔잎이 바스락거리고 이름 모를 야생화들이 길가를 따라 피어있다. 저 멀리, 작열하는 태양 빛에 반짝이는 모래언덕을 지나면 떠들썩한 바다 풍경이 펼쳐진다.
롱샴을 위해 특별히 디자인된 이 스카프를 통해, 젊은 아티스트인 줄리앙 칼로(Julien Calot)는 여름날의 행복한 순간과 평화로운 휴가, 색채의 선명함, 눈부신 광채에 찬사를 보낸다.

관리

구성: 100% 실크
관리
드라이 클리닝
추천
드라이 클리닝만 가능. 저온 다림질 가능

공유

친구에게 이메일 보내기

* 필수 입력란.

Qr Code WeChat
  1. Enregistrer l'image
  2. Ouvrir le scanner d'image sur Wechat
  3. Choisir l'image dans votre albu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