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M 뀌르 - 토트백

LM 뀌르

LM 뀌르(LM Cuir)는 롱샴의 상징적인 LM 로고가 특징이다. 엠보싱 가죽, 명판 디테일은 롱샴의 전통과 노하우를 보여주고 있다.

노티크 - 스몰 토트백

노티크

바다와 마린 컬렉션에서 영향을 받은 노티크(Nautique) 라인은 코튼과 린넨 소재에 스트라이프, 닻, 선원 모티브 자수로 마린 느낌을 더욱 자아내고 있다.

더비 - 핸드백

더비

롱샴의 전설적인 더비(Derby)라인이 현대적인 스타일로 재 탄생되었다. 롱샴의 클래식한 디자인과 가벼운 소재, 실용적인 내구성으로 캐주얼 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하다.

딥 나이트 - 클러치

딥 나이트

딥 나이트(Deep Night)는 깊은 바다 속 심해에서 영감을 받았으며, 송아지 모를 소재로 이국적인 카모플라주를 재 해석하였다. 롱샴의 시그니처라 할 수 있는 로조의 뱀부 디테일을 추가하여 더욱 럭셔리하며 우아한 스타일을 선보인다.

레전드 베르니 - 핸드백

레전드 베르니

레전드 베르니(Légende Verni)는 롱샴의 시그니처 컬렉션 중 하나이다. 실용적이며 스타일리시한 디자인, 현대적인 감각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레전드 크로코 - 핸드백

레전드 크로코

레전드 크로코(Légende Croco)는 극도의 우아함과 스타일리시함을 보여주는 매력적인 라인이다.

로조 - 토트백

로조

로조(Roseau)라인은 특유의 대나무 장식과 롱샴의 심볼인 타원형의 경주마 로고 디테일이 특징이다. 우아하고 클래식한 디자인으로 매 시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로조 박스 - 토트백

로조 박스

로조의 글로시 버전인 로조 박스(Roseau Box)는 세련된 직사각형의 구조와 직선의 라인으로 우아하며 스타일리시한 느낌을 자아낸다.

로조 크로코 - 토트백

로조 크로코

로조의 이그조틱 버전인 로조 크로코(Roseau Croco)는 크로커다일 스타일의 송아지 가죽 소재로 제작되었으며, 심플한 디자인에도 세련된 스타일을 선보인다.

로조 헤리티지 - 토트백

로조 헤리티지

로조 헤리티지(ROSEAU HERITAGE)는 로조의 20주년 기념으로 출시된 제품이다. 자연스러운 소가죽의 아름다움을 강조해 클래식 라인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럭셔리 버전이다. 시그니처인 윤기나는 대나무 디테일로 찬사를 받은 로조 헤리티지는 시간이 지날수록 아름답고 그윽한 멋을 풍긴다.

롱샴 2.0 - 핸드백

롱샴 2.0

롱샴 2.0(Longchamp 2.0) 컬렉션은 커리어우먼들의 프로페셔널한 삶과 일상적인 편안한 스타일에도 충족 될 수 있는 디자인을 보여주고 있다. 심플한 디자인, 골드 컬러의 로고와 마감, 두 가지 컬러의 조합, 유연하고 부드러운 가죽 소재가 이를 보여주고 있다.

롱샴 3D - 토트백

롱샴 3D

롱샴 3D(Longchamp 3D)는 대칭의 아름다움과 모던함이 조화를 이루고 있다. 깔끔한 디자인과 기하학적인 디테일 등이 롱샴 3D만이 지닌 그래픽 디자인의 심플함을 잘 보여준다.

르 풀로네 - 핸드백

르 풀로네

르 풀로네(Le Foulonné)는 롱샴의 상징적인 컬렉션이다. 핸드백과 가죽 액세서리가 구성되어 있으며, 다양한 컬러와 스타일을 선보인다.

르 플리아쥬 - 핸드백

르 플리아쥬

섬세하고 아름다운 디자인의 르 플리아쥬(Le Pliage)는 일본 전통 오리가미(Origami)에서 영감을 받았다. 매 시즌 12가지의 컬러를 선보이고 있으며, 접어 보관할 수 있는 편리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르 플리아쥬 까주 오 와주 - 핸드백

르 플리아쥬 까주 오 와주

르 플리아쥬 까주 오 와주(Le Pliage Cage aux Oiseaux)는 '행복'이라는 메시지를 전한다. 핸드백 상단 부분에는 새장에서 벗어난 새들의 모습이 그려졌으며, 핸드백 뒷면에는 하트 문양이 들어 있다. 이 특별한 컬렉션은 자유와 사랑을 의미하는 르 플리아쥬이다.

르 플리아쥬 뀌르 - 핸드백

르 플리아쥬 뀌르

르 플리아쥬 뀌르(Le Pliage Cuir)는 롱샴의 전설적인 핸드백 르 플리아쥬 라인의 성공 요소들을 모두 가지고 있다. 선명한 컬러와 간편하게 접어 보관할 수 있는 독특한 디자인, 르 플리아쥬 뀌르는 스타일과 실용성을 모두 갖춘 완벽한 라인이다.

르 플리아쥬 네오 - 핸드백

르 플리아쥬 네오

르 플리아쥬 라인을 시크하고 모던한 스타일로 재 해석한 르 플리아쥬 네오 컬렉션을 소개한다. 패셔너블하며 세련된 디자인의 르 플리아쥬 네오는 감각적인 여성들에게 완벽한 컬렉션이다.

르 플리아쥬 네오 판타지 - 핸드백

르 플리아쥬 네오 판타지

르 플리아쥬 네오 판타지(Le Pliage Néo Fantaisie)는 세느 강 유역이 가지고 있는 두 가지의 감성을 나타내고 있다. 리브 드와뜨는 현대 미술의 우아한 세련미를 보여주며, 리브 고슈는 섀그린 가죽 패턴의 부드러운 느낌으로 표현하였다.

르 플리아쥬 뱅 - 핸드백

르 플리아쥬 뱅

르 플리아쥬 뱅(Le Pliage Bang): 스포츠웨어, 재미나고 유쾌한 감각을 완벽하게 보여주는 라인이다.

르 플리아쥬 헤리티지 - 핸드백

르 플리아쥬 헤리티지

르 플리아쥬 헤리티지(Le Pliage Héritage)는 롱샴의 노하우를 다시 한 번 증명하였다. 정교하고 섬세한 디테일과 세련된 디자인, 천연 가죽 위에 롱샴의 장인정신을 담아 현대적인 스타일로 선보인다.

르 플리아쥬 헤리티지 럭스 - 핸드백

르 플리아쥬 헤리티지 럭스

르 플리아쥬 헤리티지 네온(Le Pliage Héritage Néon)은 밝고 경쾌한 형광 컬러가 포인트이다. 우아한 디자인에 새로운 임팩트를 더하였다. 산뜻한 형광 컬러의 테두리를 포인트로 대담한 컬러감을 선보인다.

르 플리아쥬 헤리티지 럭스 - 핸드백

르 플리아쥬 헤리티지 럭스

르 플리아쥬 헤리티지 럭스(Le Pliage Héritage Luxe)는 분명 모든 이들의 주목을 받을 것이다. 화려한 디자인과 우아하고 매력적인 디테일은 최상의 럭셔리 함을 보여주고 있다.

마르니에르 - 핸드백

마르니에르

프랑스의 유명 선원을 모티브로 제작된 마르니에르(Marinière)는 형광 컬러의 스트라이프와 섬세한 자카드 직조가 돋보이며 크루즈 테마에 맞는 안감도 포인트이다.

발잔 루츠 - 토트백

발잔 루츠

발잔 루츠(Balzane Roots)는 발잔보다 더 가벼우며 스포티한 스타일이다. 캐주얼 시크와 컨템포러리 감성의 핸드백과 액세서리를 선보인다.

사라 모리스 - 핸드백

사라 모리스

현대 미술가 사라 모리스와 함께한 사라 모리스(Sara Morris)컬렉션은 기하학적인 패턴과 다양한 색상의 조합, 감각적인 디자인으로 신선한 즐거움을 선사한다.

서프 앤 시티 - 핸드백

서프 앤 시티

이번 시즌 룩은 편안하면서도 스포티하며 시크한 스타일이 돋보인다. 마린 테마에서 영감을 받은 서프 앤 시티(Surf & The City)는 밧줄 꼬임 디테일 프린트가 특징이다.

오노레 404 - 스몰 토트백

오노레 404

대담하면서도 미니멀한 라인과 텍스처는 오노레404(Honoré 404)의 심플하면서도 감각적인 스타일을 여실히 보여준다. 토트백의 실용적인 디자인과 골드 액세서리의 디테일은 세련된 여성스러움과 고급스러움을 선사한다.

케이트 모스 포 롱샴 - 핸드백

케이트 모스 포 롱샴

롱샴의 전설적인 라인 케이트 모스 포 롱샴(Kate Moss for Longchamp)은 무심한 듯 시크한 매력이 특징이다. 세련된 스타일의 글로스터 백과 가죽 액세서리를 선보인다.

쿼드리 - 핸드백

쿼드리

격자 무늬 패턴이 특징은 쿼드리(Quadri) 라인은 롱샴의 시그니처 디테일을 모두 볼 수 있다. 메탈 로고와 건 메탈 버튼, 로고가 새겨진 안감은 롱샴을 나타내는 심볼이다.

쿼드리 메탈 - 핸드백

쿼드리 메탈

쿼드리(Quadri)는 끊임없는 변화를 보여주는 롱샴의 아이콘이다. 건메탈 컬러와 메탈 디테일이 쿼드리 메탈(Quadri Métal) 라인의 록앤록 무드와 감각을 선사한다.

트라이 쿼드리 - 핸드백

트라이 쿼드리

트라이 쿼드리(Tri Quadri)라인의 그래픽 효과를 주는 컬러 조합은 컬렉션의 깊이와 디테일한 감각을 선사한다.

트위디 - 스몰 토트백

트위디

롱샴은 기존 트위드 스타일에 현대적인 감각을 더하였다. 눈길을 사로 잡는 글로시한 블랙, 매트한 화이트, 핑크 우븐으로 그래픽 효과를 주었으며, 색다른 디테일을 선사한다.

파리시스 - 크로스바디백

파리시스

엠보싱 롱샴 로고, 섬세한 손잡이 디테일, 구조화 되지 않은 부드럽고 유연한 디자인의 파리시스(Parisis)는 클래식 스타일의 대표 컬렉션이다.

파스텔 이그조틱 - 핸드백

파스텔 이그조틱

세련된 파스텔 컬러가 이번 시즌 머스트 해브 아이템이다. 파스텔 이그조틱(Pastel Exotic)은 트렌디 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감각을 더하였으며, 부드럽고 이국적인 애니멀 프린트로 색다른 롱샴 룩을 선사할 것이다.